서책날 좀 그냥 내버려 둬!

베라 브로스골 2017/07/25

날 좀 그냥 내버려 둬!

신간

  • 정가 : 12,000
  • 판매가 : 10,800 (할인10%↓)
  • 포인트 : 540 (5%)
  • 배송비 :20,000원 이상 주문시 무료배송
  • 주문 수량 :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톡 트위터 공유하기
도서 정보
상세정보

혼자만의 시간을 찾아 집을 나간 할머니의 모험!

놀라운 상상력과 반전이 있는 2017년 칼데콧 아너상 수상작!

 

누구에게나 혼자 있을 시간은 필요하다.

아이들이 복작이는 집에 사는 할머니도 마찬가지!

조용히 뜨개질 할 여유를 가지기 위해 할머니는 가출을 감행한다.

마음의 평화를 찾을 장소를 찾아 숲으로, 산으로 가는 할머니.

하지만 어디에나 할머니를 귀찮게 하는 존재가 있다.

과연 할머니는 혼자만의 장소를 찾아낼 수 있을까?

아무도 없는 세계를 찾아야 하는 걸까?

 

젊은 작가 베라 브로스걸의 그림책

《날 좀 그냥 내버려 둬!》는 출간과 동시에 전 세계 평단의

주목을 받았다.

바로 그림책의 노벨상이라고 불리는 ‘칼데콧 아너상’을 수상했기 때문.

 

세계적인 서평 매체로부터

‘클래식한 동시에 지극히 현대적인 작품(뉴욕타임즈)’,

‘혼자만의 시간을 꿈꿔 본 모두가 공감할 책(스쿨 라이브러리 저널, 특별 추천작 선정)’,

‘전통 동화 요소와 우주 시대 물리학의 격렬한 충돌(퍼블리셔스 위클리)’이라는 찬사를 받기도 했다.

 

이 작품의 매력은 빈틈없이 짜인 이야기라고 할 수 있다.

재미있는 그림책이란, 아이와 어른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메시지와 유머가 있어야 한다.

 

이 책의 저자 브로스걸은 아이와 부모 사이에 흔히 벌어지는

갈등을 재미있게 표현하면서, ‘아이와 어른의 교집합을

공략하는 방정식의 황금률을 아는 작가’라는 평을 받았다.

 

작품 제목이자 주제어인 “날 좀 그냥 내버려 둬!”가

유머가 터지는 순간마다 반복 등장해서, 아이가 엄마와

함께 소리 내어 읽기에 적합하다.

 

단순한 재미뿐 아니라, 독창적인 상상력이 있는 책으로

‘혼자만의 공간’이라는 현대적인 소재를, 러시아 마을

할머니라는 클래식한 등장인물로 표현했다는 점에서 한 번,

후반부에서 우주 물리학을 등장시킨다는 점에서

또 한 번 독자의 허를 찌른다.

 

러시아풍 집에서 곰이 사는 숲으로, 산양이 사는 산으로,

외계인이 있는 우주로, 침묵만이 존재하는 웜홀까지

확장되며 고정관념을 깬다.

 

 

아이와 부모가 서로를 이해할 수 있게 해 주는 특별한 책!

아이가 태어나고 갑작스레 자유시간이 전부 사라진 부모들.

저녁이 되어 파김치가 된 채 퇴근하고 나면, 반갑다고

달려드는 아이가 귀찮을 때도 있다.

옷도 갈아입어야 하고, 쌓인 설거지도 해야 하고,

저녁도 서둘러 준비해 아이를 먹여야 하니 몸도 마음도 바쁘다.

가끔씩은 이런 생각까지 한다.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해, 차라리 아파서 어디 입원이라도 했으면. ’

하지만 그 마음을 아이는 모른다.

부모가 왜 짜증을 내는지, 왜 가만히 있으라고 하는지 말이다.

오히려 부모의 관심과 사랑을 얻기 위해 더 말썽을 피우거나,

거부당했다는 느낌에 입을 다물어 버린다.

그러면서 아이와 부모 사이에는 오해가 쌓여 간다.

사실 혼자 있는 시간이 필요한 건 아이도 마찬가지다.

부모님의 잔소리는 밖에서 놀 때, 옷을 고를 때,

컴퓨터를 할 때, 그 어느 순간에도 끊이질 않는다.

학교에서도, 집에서도, 사람들 없이 혼자서 조용히 보낼

 시간은 없다. 형제자매가 있으면 말할 것도 없다.

 

《날 좀 그냥 내버려 둬!》는 혼자 있고 싶은 어른과

아이의 마음을 어루만져 주는 책이다.

혼자만의 시간을 찾아 숲으로, 동굴로, 달로 떠나는

할머니의 모습은 웃음과 위로를 동시에 준다.

한편으로 할머니를 방해하는 곰, 산양, 외계인의 모습에

스스로를 대입해 보며 반성도 하게 한다.

‘뜨개질하려는데 실이 다 엉켜 있으면 할머니 마음은 어떨까?’,

‘아이들은 할머니가 돌아오기를 기다렸을까?’,

‘할머니는 왜 돌아왔을까?’와 같이 서로를 이해할 수 있는

질문을 주고받는 동안, 부모와 아이의 거리는 줄어든다.

부모와 아이가 함께 읽으며 마음의 생채기를 치유할 수 있는

특별한 책이다.




목차정보

목차가 없는 도서입니다.
저자 소개
베라 브로스골

Vera Brosgol

1984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태어나 다섯 살에 미국으로 이민을 갔어요. 2011년 첫 그래픽노블 《아냐의 유령》이 나왔지요. <캐롤린> <파라 노만> <박스트롤> 같은 애니메이션의 스토리보드를 그렸어요. 지금은 오레곤주 포틀랜드에 사는데, 얼마 전 스물두 번째 스웨터를 짜 냈답니다


독자 리뷰 (총 0건)

리뷰쓰기

    더 보기 더 보기

    반품·교환 안내
    공통 취소·반품·교환은 마이페이지 > 주문배송 조회 및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취소 내역 또는 고객센터(02-1800-8890)에서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주문하신 상품을 취소 또는 반품하시는 경우 주문에 사용하셨던 쿠폰은 복구 되지 않으 포인트는 전액 복구 됩니다.
    취소 주문하신 상품의 취소는 당일 오후 3시까지 가능합니다. 이후에는 상품이 발송되어 취소하실 수 없으며, 반품 신청을 하셔야 합니다.

    카드 및 실시간 계좌이체로 결제하신 경우 당일 오후 5시까지 확인된 주문은 당일 결제 취소 및 환불 처리가 됩니다.

    오후 5시 이후 취소 요청 주문은 다음 날 확인되어 결제 취소 및 환불 처리까지 3~4일 정도의 기간이 소요될 수 있습니다.

    무통장(가상계좌)로 입금하신 경우 3~4일 이내 환불이 됩니다.
    반품·교환 주문하신 상품 오배송 또는 파손 상품이 배송되어 반품/ 교환을 신청하시는 경우 택배 기사분이 수거하시게 되며 이 때 발생하는 비용은 ㈜미래엔 도서몰이 부담합니다.

    고객 변심 또는 구매 착오의 사유로 반품하시는 경우 고객님께서 왕복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

    고객 변심 또는 구매 착오의 사유로 교환은 불가하며 반품 후 재주문을 하셔야 합니다.

    반품/교환은 출고 완료 후 30일 이내 신청하실 수 있으며, 재판매에 이상이 없을 시에만 있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상품의 불량에 의한 반품,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공정거래위원회고시)에 준하여 처리됩니다.
    환불지연
    배상
    대금 환불 및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법률에 따라 처리됩니다.
    위로